문화와예술 매거진
홈 > 칼럼·오피니언 > 칼럼·오피니언
칼럼·오피니언
칼럼·오피니언

[거꾸로 프로젝트]서울남산국악당 만담콘서트 칙칙폭폭 민요유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문화와예술 작성일21-03-09 15:17 조회17회 댓글0건

본문

[거꾸로 프로젝트]서울남산국악당 만담콘서트 칙칙폭폭 민요유람
'남산, WE:路' 선정단체 첫번째 공연...3월 13일 서울남산국악당서 열려
​서울남산국악당은 지난 2월 26일 전통공연예술인 응원프로젝트인 '주제공모형 기획 대관 공모사업 <남산, WE:路(위로)>'를 통해 총 66개 지원작품 중 5개의 전통공연예술단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0e9a31b23de048a5acc4dcafb33ca3d0_1615270641_3428.jpg
선정된 단체에는 대관료와 홍보 마케팅, 영상 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첫번째 선정 단체인 거꾸로프로젝트의 '만담콘서트 칙칙폭폭 민요유람'은 '조선인의 웃음, 만담 그 맥을 잇다'라는 주제로 한 민요 만담극이며, 오는 13일 오후 5시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에서 펼쳐진다.
'만담콘서트 칙칙폭폭 민요유람'은 1920년대 경성역과 경성방송국의 개국을 배경으로 전국 팔도의 대표적인 민요들을 만담과 엮어 풀어간다.
공연에서는 서민들의 애환과 삶의 희로애락이 녹아있는 민요를 동서양이 공존하는 현대적인 컨셉으로 탈바꿈해 선보일 예정이다. 또, 전통민요의 발굴과 재해석을 통한 전통 음악의 새로운 예술적 패러다임을 제시한다.
0e9a31b23de048a5acc4dcafb33ca3d0_1615270757_1717.png
​또한, 채지혜 총연출 및 음악감독을 비롯해 거꾸로프로젝트의 개성 있는 음악과 서의철, 박정미 두 소리꾼의 환상적인 조화로 눈과 귀에 즐거운 흥이 넘치는 무대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공연은 민요의 탄생 배경과 만담꾼의 재치 있는 입담과 사투리, 익살스러운 연기를 함께 감상하며,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을 잃어버린 관객들에게 한바탕 웃음으로 위로와 더불어 삶의 희망과 활력을 줄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공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좌석 두 칸 띄우기를 적용한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남산국악당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0e9a31b23de048a5acc4dcafb33ca3d0_1615270854_0606.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