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와예술 매거진
홈 > 칼럼·오피니언 > 칼럼·오피니언
칼럼·오피니언
칼럼·오피니언

아름다운 이음 콘서트 서울오케스트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문화와예술 작성일20-08-25 13:31 조회14회 댓글0건

본문

​사단법인 서울오케스트라가 9월 2일 오후 7시 30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2020년 예술가와 함께하는 '이음콘서트'를 개최한다. 올해로 다섯번째를 맞이하는 이음콘서트는 음악이라는 언어로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지지와 응원을 전하는 공연이다.

9db9fcffb395d21b90c11d4ac582c077_1598329415_0264.jpg

서울오케스트라 전임지휘자 권주용과 함께 '경기병 서곡'을 시작으로, 플루티스트 강초롱이 오페라의 비극적인 결말을 담아낸 '카르멘 판타지'를 연주한다. 이어서 페르시아 민속 리듬이 이국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페르시안 시장에서'를 연주하고, 시각장애 바이올리니스트 김종훈이 집시문화 특유의 애수를 담은 명곡 '지고이네르바이젠'을 연주하며 1부를 마무리 한다.  

2부에서는 시각장애 마림비스트 전경호가 바이올린 연주자들의 대표 레퍼토리인 생상스의 '서주와 론도 카프리치오소' 선율을 선물하고, 바이올리니스트 김선희가 작곡가 브루흐의 가장 유명한 바이올린 협주곡인 '바이올린 협주곡 1번'을 연주한다.

9db9fcffb395d21b90c11d4ac582c077_1598330677_6699.jpg

다음으로 테너 강무림이 이탈리아 가곡으로 유명한 '그녀에게 내말 전해주게'와 만주 벌판을 말타고 달리던 옛날 선구자의 모습을 그린 가곡인 '선구자'를 부른다. 마지막으로 페르 귄트 모음곡 중에서 종소리에 큰 폭음이 일어나며 요괴들이 뿔뿔이 흩어지는 장면을 묘사한 '산왕의 궁전에서'로가 울려 퍼진다.  

서울오케스트라는 객석의 30%를 취약계층에 기부, 음악으로서 사회에 환원하는 고용노동부 인증 사회적기업이다. 서울오케스트라 김희준 단장은 "이번 '이음콘서트'를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음악으로 함께 공감과 소통을 통해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할 것"이라며 "장애인 예술가의 감동적인 협연을 통해 예술이라는 장르가 장애와 비장애가 같은 역량을 표현할 수 있다는 무한한 가능성을 증명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9db9fcffb395d21b90c11d4ac582c077_1598329741_4648.jpg 

이번 공연은 서울오케스트라가 주최·주관하고 아시아경제, KDB산업은행, 하나은행, 아시아경제, 신성대학교, 디에이치엠플러스, 법무법인 천우, 테팩스, 서울오케스트라 후원회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입장권은 R석 10만원, S석 5만원, A석 3만원, B석 2만원이다. 국가유공자 및 장애인에게는 50%할인을 적용하며 특히 장애인은 급수와 무관하게 동반 1인까지 동일한 할인을 적용한다.

[프로그램]
F.v. Suppe Light Cavalry Overture주페의 <경기병 서곡>
Bizet-Borne Carmen Fantasy Flutist<카르멘 판타지> 강초롱
A. Katelbey In the Persian Market<케텔비 페르시아 시장에서>
P. Sarasate Zigeunerweisen, Op.20<지고이 네르바이젠>
INTERMISSION
C. Saint-saens Introduction and Rondo Cappriccioso in A minor, Op.28 Marimbist
생상스의 <서주와 론도 카프리치오소>전경호
M. Bruch Violin Concerto No.1 in G minor, Op.26
브루흐 바이올린 협주곡인 <바이올린 협주곡 1번>
III. Allegro energico Violinist 김선희
R. Falvo Dicitencello vuie (그녀에게 내말 전해주게) Tenor
이탈리아 가곡<그녀에게 내말 전해주게>강무림
조두남 선구자 Tenor 강무림

9db9fcffb395d21b90c11d4ac582c077_1598329854_4816.jpg